아……
아………….T.T
정말 다행이다.

런던올림픽 수영 400m 예선에서 박태환을 실격처리한 미국 심판 폴 매몬트의 판정이 몇번의 이의신청 이후 오심으로 결론이 났다!
나쁜자식~!!

잘못볼게 따로 있지!!
어디 감히 박태환을 부정 출발로 판단해서 이렇게 많은 사람 가슴을 쓸어내리나!

박태환 실격 처리 직후의 인터뷰 모습 - 당황하는 박태환 선수의 모습과 역시 당황하면서도 질문을 이어가는 리포터의 모습에서 참.. 별의별 기분이 다 들더만
박태환 실격 처리 직후의 인터뷰 모습 – 당황하는 박태환 선수의 모습과 역시 당황하면서도 질문을 이어가는 리포터의 모습에서 참.. 별의별 기분이 다 들더만

한편 MBC에서 박태환 400m 예선을 해설한 해설위원의 지적처럼
처음 박태환 실격처리의 주범이 박태환 견제가 가장 절실한 중국의 심판장인 유하오강으로 의심되었으나
실제로는 이번 부정출발 오심은 심판장이 아닌 출발심판이 담당하는 것으로 파악됨으로써 어쨌든 괜한 사람 잡는 오해가 생기지 않게 되었다.

참….
그런데 어쩜
박태환의 실격 처리가 어느정도 기정사실이 된 후
혹시 느끼셨는가?

박태환이 출전한 400m 예선 이전에는 하루 죙일 박태환의 모습이 담긴 CF나 광고 기타 등등이 계속 나오더만
박태환이 실격처리 이후에는 갑자기 이런게 사라져버리더라….

물론 국민들도 박태환이 실격처리가 되었다는 뉴스를 들어 기분이 언짢은 마당에 계속 상기시켜 줄 필요는 없겠지만
갑자기 팍하고 박태환이 나오는 모습이 줄어드니 가슴이 어찌나 아팠던지..

기상리포터 박은지는 박태환이 금메달 따면 비키니 입고 진행한다 등의 공약을 내세웠다 하지만 우리나라 국민들 중에 이런 공약 말고도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박태환의 메달 획득을 바라며 가슴을 쓸어내렸겠는가..
기상리포터 박은지는 박태환이 금메달 따면 비키니 입고 진행한다 등의 공약을 내세웠다 하지만 우리나라 국민들 중에 이런 공약 말고도 얼마나 많은 사람들이 박태환의 메달 획득을 바라며 가슴을 쓸어내렸겠는가..

한가지 걱정되는 것은 오늘 새벽 세시에 있을 박태환 400m 결선에서
이번 미국 심판 폴 메몬트의 오심 판정으로 인해 박태환 선수의 컨디션에 악영향이 있지 않을까 하는 것이다.

아… 또 생각하니까 다시 열받네.
부디 박태환 결선에서 이번 오심 판정으로 인한 컨디션의 영향이 최소화 될 수 있기를 신도 믿지 않지만 기도한다.
금메달이든 은메달이던 박태환 라이벌인 중국의 쑨양 선수를 제치고 지금과 같이 항상 최선을 다하는 모습을 다시한번 보았으면 좋겠다.

박태환 화이팅!!

박태환 우승과 금메달 획득을 기원합니다~!!
박태환 우승과 금메달 획득을 기원합니다~!!
Tags:

2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