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끔 아침에 출근할 때나 저녁에 출출할 때 집근처 세븐일레븐 편의점에 들린다.

그동안에는 새로 출시되는 우유나 음료를 삼각김밥과 함께 묶어팔았는데 요즘에는 햄버거랑 악마의 유혹 프렌치카페 골드라벨이라는 커피를 함께 묶어 2000원에 팔고 있다. 프렌치카페는 좋아하지만 골드라벨은 꽤나 비싸 왠만하면 안사는 데 묶어서는 2000원 이니 뭐.. 괜찮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그런데 이 커피 너무 독한 듯 싶다.

보통 출출할 때 먹기 때문에 빈속에 커피를 들이 붓는 샘이 되는데 마시고나면 머리가 딩~ 해져 온다. 그리고 이러한 딩~ 한 느낌은 물을 500cc이상 마시지 않으면 가시질 않는다. 지금도 마시면서 이글을 쓰고 있지만 한모금 한모금 마실 때마다 정신이 혼미해지는 멋 같은 느낌.

다른 커피는 이런 느낌이 없는데 왜 유독 이 커피만 이럴까?

혹시나 커피를 마시면 잠이 안온다던가 머리가 아프다던가 하시는 분들은 왠만하면 드시지 말길 권한다. 정말 악마가 커피에 녹아 들어있는듯 그냥 마시기에는 너무 독하다.

Tags:

2 Comments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