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제는 다음 아고라의 존재를 모르는 사람이 거의 없을 것이다. 인터넷, 신문, 방송 등 연일 아고라에 관한 말은 하루도 빠지지 않고 보도되고 있으며 이 때문에 PV 및 UV도 이전에 비해 엄청나게 상승했으니까 말이다.

또한 최근 미디어다음에서의 조중동폐간이란 경사스런 일과 함께 다음 아고라도 어쩔 수 없는 포털이기 때문에 기계적인 중립을 맞추기 위한 개편에 들어갔지만 이상하게도 다음 아고라에서 지원되지 않는 기능이 있다.

바로 다음 사진 한장..

사용자 삽입 이미지
위의 이미지는 다음 아고라에서 캡쳐한 것으로 가로 사이즈는 664px 이다.
본 블로그는 가로사이즈가 510이 넘어가는 이미지에 대해서는 자바스크립트로 크기를 조정하여 올려지기 때문에 원본을 보기 위해서는 이미지를 한번 클릭해주어야한다.

하지만 이렇게 이미지를 클릭하여 원본을 볼 수 있게하는 아주 기본적인 기능을 아고라에서는 제공하지 않는다(위의 링크에서 확인 가능). 다만 이 블로그처럼 강제로 리사이징만 시켜줄 뿐이다. 따라서 글자까 포함된 위의 이미지 같이 축소된 화상에서는 잘 안보이는 그림을 보기위해 다른 이름으로 저장해서 보거나 다른 프로그램을 이용해야 한다. 위의 첨부된 이미지에서 상단에 지적했듯이 말이다.

이 뭥미..
요즘 어떤 사이트가 축소된 이미지를 보기위해 다른 이름으로 저장해야하는가?
그것도 다음이란 포털에서 말이다.

개발자의 실수인지 아니면 의도된 것인지는 잘 모르겠지만 이런 불편함을 위와 같은 사진이 담겨진 글을 클릭해 읽는 사람들은 계속 겪어야만한다. 것도 한두명도 아닌데 말이다.

일단 이 문제를 다음 쪽에 문의해볼 생각이다.

문제해결의 난이도로 보자면 이전의 야후의 블로그 검색에서 홑따옴표 인식문제 정도일 듯 한데 과연 야후 만큼 빠르게 해결 가능할까?

다음 지켜보겠으~~

 

이 글의 관련글

Tags:

2 Comments

  1. 이런 사소한것 때문에 실망하는 경우가 많네요.
    그 실망이 쌓이면 당연히 그 사이트와는 빠빠이~~

    1. 사람도 글고 사이트도 글고 어느것이든 쌓이면 클나져.
      그러다보니 요즘 전 국민적으로 불만이 쌓여가는 한사람이 생각나네요.
      그사람과 어서 빠빠이하고 파요~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